​산단공, 미세먼지 취약한 장애인시설에 공기청정기 지원

현상철 기자입력 : 2019-03-26 16:47
대구지역 장애인시설에 1000만원 상당 후원 5곳에 15대 공기청정기 설치 예정

[사진 = 산단공]


한국산업단지공단이 미세먼지에 취약한 장애인 생활시설에 공기청정기를 지원했다.

산단공은 25일 대구동구청에서 대구지역 미세먼지 취약계층 공기청정기 보급을 위한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대구 배기철 동구청장, 산단공 박병식 부이사장,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희정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산단공이 후원하는 지원금은 지역내 장애인 생활시설 5곳에 200만원씩 전달돼 총 15대의 공기청정기가 설치될 예정이다.

박병식 산단공 부이사장은 “미세먼지는 지난 13일 재난안전관리법 개정에 따라 사회재난으로 정의돼 국가재난의 지위를 갖게 됐다”며 “이에 따라 재난에 취약한 장애인 생활시설에 우선적으로 공기청정기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것은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무로서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대구지역 취약계층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