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대희 군포시장 "재난·사고 예방 계절 변화하는 시기 특히 집중해야 한다"

(군포) 박재천 기자입력 : 2019-03-26 11:26

한대희 군포시장.[사진=군포시 제공]

한대희 경기 군포시장이 '재난이나 사고 예방·대비는 1년 내내 중요하지만 특히 계절이 변화하는 시기에는 더 집중해서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시장은 26일 지역 내 체육시설과 대형공사장을 찾아 위험요인을 직접 점검한 뒤,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중요한 사업 현장은 직접 점검하는 등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앞장서도록 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한 시장은 기온이 올라 야외 활동이 많아지고, 해빙기를 맞아 공사 현장이 늘어나는 시기에 재난 예방 활동의 중요성을 직원들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에 강조 홍보하기 위해 발 벗고 있다.

이날  한 시장은 먼저 시민의 여가·체육활동이 주로 이뤄지는 시민체육광장의 실내 체육관 3개동, 잔디 축구장 등의 시설을 돌아보며 노후화로 인한 보수 및 설비 교체 필요성을 점검했다.

또 많은 비가 올 경우 위험할 수 있는 시민체육광장 인근 급경사지의 관리 실태를 확인하며 필요한 조치를 담당 공무원들에게 당부하기도 했다.

이어 군포1동 내 지하 2층, 지상 14층 규모의 지식산업센터(아파트형 공장) 신축 공사장을 찾아가 해빙기 안전대책과 근로자 안전 현황 등을 살펴보며 관계자들에게 철저한 재난 및 사고 대비를 부탁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