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장 성접대 의혹’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긴급 출국금지

조현미 기자입력 : 2019-03-23 01:30
김학의 인천공항서 출국하려다 제지
법무부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해 긴급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다.

23일 법무부는 김학의 전 차관에 대해 긴급 출국 금지조치를 내렸다고 밝혔다.

건설업자 윤중전씨로부터 성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차관은 22일 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을 하려다 제지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대검찰청 과거사위원회 진상조사단은 지난 15일 김학의 전 차관에 대한 소환 조사를 벌이려 했으나 그는 소환통보를 받고도 아무런 답변도 하지 않고 불출석했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