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1분기 전 사업부 부진 전망 "[IBK투자증권]

이민지 기자입력 : 2019-03-20 06:00

[사진=아주경제DB]


IBK투자증권은 20일 삼성 SDI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9만원원을 유지했다. 1분기에는 전 사업부가 부진할 것으로 전망되지만, 소형전지의 수익성이 높아지고 있고, 전기차 산업이 본격화 되면 중대형 전지 매출도 본격적으로 늘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1분기 실적은 연중 저점을 기록 할 것으로 전망됐다. 삼성 SDI 1분기 매출액은 전분기대비 3.4% 줄어든 2조3943억원이 예상된다. 소형전지를 제외한 전 사업부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줄어들 전망이다. 영업이익도 전분기 보다 52.1% 줄어든 119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삼성SDI는 수익성 중심의 투자 전략을 갖고 있다. 점유율을 높이기 보다는 수익성 확보를 우선한다는 것이다.

김운호 연구원은 "2020년까지 자동차용 2차전지 생산 능력을 30Gwh 까지 확보할 계획"이라며 "경쟁사 SK이노베이션이 45Gwh, LG이노텍이 110Gwh까지 확대할 것으로 예상된다는 점에서 삼성SDI의 생산능력 확대 속도는 경쟁업체 중 가장 느린 수준" 이라고 말했다.

수요처 확대에 따른 성장 기대감은 유효하다. 김 연구원은 "신재생 에너지 산업의 성장에 따른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시장의 성장이 나타날 것"이라며 "전기차 매출 증가가 본격화되면서 중대형 전지의 본격적인 매출 성장이 예상되고, 원재료 가격 하락으로 수익성 개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