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항공사 최초 기내 VR 서비스 실시

김해원 기자입력 : 2019-03-18 13:29
시범서비스 통해 유료화 예정
진에어가 31일부터 국내 항공사 최초로 기내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서비스를 시범 도입한다.

진에어는 기내에서 각종 게임, 영상 등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VR 헤드셋을 대여해주는 기내 VR 서비스를 이달 말부터 시범 운영한다. 탑승객들은 VR 헤드셋을 통해 360도 전 방향의 영상을 감상할 수 있으며 보드게임, 공연, 다큐멘터리, 스포츠 등 200여개의 컨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특히 흔들리는 기내 환경과 한정된 좌석 공간을 고려한 컨텐츠를 탑재해 이용객들의 어지럼증을 최소화하고 보다 안전하게 기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시범 운영은 이달 31일부터 5월 31일까지 인천에서 다낭으로 출발하는 LJ079편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18일(월)부터 진에어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사전 신청한 고객 중 매 편당 3~5명을 선정해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시범 운영이 끝난 후 안정성 검토 및 고객 선호도 분석 등을 거쳐 유료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진에어는 “앞으로도 탑승객들에게 이색적인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진에어가 기내에서 가장현실 서비스를 제공한다.[사진=진에어 제공 ]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