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강화군에 “인천 6차산업 안테나숍 1·2호점”개점

박흥서 기자입력 : 2019-03-07 09:47
6차산업 생산제품의 안정적인 판로 확보 및 우수제품 발굴을 위한 시책
인천시(시장 박남춘)가 인천지역 6차산업 농식품 생산 제품의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하고 우수제품 발굴을 통한 지역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6일 강화군에 “인천 6차산업 안테나숍 1·2호점”을 개점했다.

강화군 양도면 ㈜영인팜 매장 내 안테나숍(1호점)[사진=인천시]


이번에 개장한 안테나숍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이 농촌융복합산업 사업자로 인증한 6차산업 지정업체중 공모를 통해 운영업체로 선정된 ㈜영인팜에서 기존 영인팜 매장(양도면)내 1호점을, 석모도 보문사 입구에 2호점을 각각 설치했다.

강화군 보문사 입구 안테나숍(2호점)[사진=인천시]


‘안테나숍’이란 6차산업 인증업체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을 파악해 이에 대한 피드백 과정을 거쳐 제품개발에 반영하고 우수제품에 대한 홍보마케팅을 하는 공간이다.

안테나숍 1.2호점에는 농촌융복합산업 사업자로 인증한 관내 16개 경영체의 식혜, 고구마 가공품, 쑥 가공 제품 등 100여개의 다양한 제품이 입점되어 제품 홍보 및 판매를 통해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인천시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 “6차산업”은 현재 갈수록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에게 부가가치를 창출해 농가 소득을 올리는 대안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안테나숍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우수제품을 발굴하고 안정적 판매망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