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기로 물들인 제100주년 삼일절 기념식 개최

최종복 기자입력 : 2019-02-27 10:36
“100년의 바람은 평화의 물결로”

[사진=고양시제공]

경기고양시는 제100주년 삼일절 기념식을 다음달 1일 오전 10시에 시청 문예회관에서 개최한다.

본 행사에는 광복회원, 유가족, 각 유관기관장 및 시민 등 다양한 계층 약 500여 명이 참여해 3.1운동의 참된 의미를 되새긴다.

기념식은 삼일절 기념영상물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3.1운동 경과보고, 독립선언서 낭독, 유공자 표창, 고양시장 기념사, 삼일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식후 공연으로 고양시립합창단이 오페라 ‘유관순’ 중 ‘태극기를 만드세’와 ‘동포들아 일어나라’ 두 곡을 공연하며 기념식을 의미 있게 마무리 한다.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다양한 문화행사를 진행하는 고양시는 이번 삼일절 기념식장을 더욱 풍성하고 특별하게 꾸미고자 태극기나무, 태극기 바람개비 설치 등 고양시 청사 곳곳을 태극기로 물들여 나라사랑의 기운을 북돋을 계획이다.

또한, 독립유공자 및 유족에 대한 예우 및 감사의 표현으로 행사장 입구에 포토존을 만들어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한 모든 분들에게 존경과 따뜻한 마음을 전한다.

행사 관계자는 “제100주년 삼일절을 기념하며, 독립유공자 및 유족분들과 참여시민에게 불편을 끼치지 않는 기념식이 진행되도록 의전에 신경 쓰고 각종 편의물품을 준비했다”라고 전하며, “3.1운동 100년의 바람을 담아 그 기운이 평화의 물결로 합쳐지고 105만 고양시민의 열정과 뜻이 함께 하는 새로운 평화미래도시, 고양시가 되길 바란다”며 시민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