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일본 자민당 간사장 부인 영결식 참석…"의형제처럼 지내왔다"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2-22 18:02
23~24일 일본 방문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니카이 도시히로 일본 자민당 간사장의 부인 영결식 참석을 위해 오는 23~24일 일본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박 의원은 “1999년 10월 제주에서 열린 한일각료회의에 문화부 장관으로 참석했을 당시 운수 대신이었던 니카이 간사장과 2002년 한일월드컵 성공 개최 방안을 논의했다”며 “그때부터 니카이 간사장과 의형제처럼 지내왔다”고 말했다.

그는 “니카이 간사장은 지난해 저의 아내상에도 조화는 물론 아들 보좌관을 보내 진심으로 위로해줬다”며 “저도 이번 방문에서 고인의 명복을 성심껏 빌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방문을 통해 일본 정치권의 대표적 지한파인 니카이 간사장과 한일관계 개선, 목포‧전남 관광 활성화 방안에 대해 많은 대화를 나눌 것”이라고 덧붙였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