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시도 BJ, 흉기 휘두른 피해 여성 경찰 동시 입건…피해 여성은 왜?

윤경진 기자입력 : 2019-02-20 17:19

[사진=연합뉴스]


인터넷 개인방송을 하는 BJ에게 성폭행을 당한 피해 여성이 현장에서 흉기를 휘둘렸다가 가해자와 함께 경찰에 동시 입건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강간 혐의로 BJ A(36)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피해 여성 B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함께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5일 오전 8시 50분쯤 광주 서구 자신의 원룸에서 술에 취해 잠들어 있던 B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터넷 개인방송을 운영하는 A씨는 시청자인 B씨를 자신의 집으로 불러들여 술을 마신 뒤 범행을 저질렀다..

A씨는 B씨와 술을 마시는 모습을 인터넷방송에 내보내지 않았으며, 잠결에 이상한 점을 느낀 B씨는 거세게 반항하며 A씨와 다툼을 벌였다.

격분한 B씨는 주방에 있던 흉기를 A씨를 향해 휘둘렸다. A씨는 복부와 목 뒤쪽 등에 경미한 상처를 입었다. B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와 B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씨가 자신을 방어할 목적이라기보다 다툼 과정에서 격분해 흉기를 휘둘렸다는 것이 이유다. 경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