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블록체인협회 "코인업 투자 주의…상장 검토한 곳 없어"

안선영 기자입력 : 2019-02-19 08:16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한국블록체인협회는 코인업 사건과 관련해 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암호화폐 투자자의 주의를 촉구했다.

한국블록체인협회는 19일 "소속 회원사 내의 거래소 중에서 해당 코인을 상장하거나 상장검토를 한 곳이 없다"며 협회를 사칭하거나 협회 회원사를 사칭한 사기성 거래소에 대해서도 투자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한국블록체인협회에 소속된 암호화폐 거래소는 고팍스, 넥스코인, 바이맥스, 빗썸, 업비트, 에스코인, 오케이코인, 카이렉스, 코미드, 코빗, 코어닥스, 코인링크, 코인원, 코인제스트, 한국디지털거래소, 한빗코, 후오비코리아, 써니세븐, CPDAX, GDAC, KCX 등이다.

협회는 또한 정부규제의 공백이 장기화되면서 이를 악용한 사기성 거래소의 불법적인 영업으로 건전한 영업을 지향하는 거래소만 피해를 보는 현 상황을 타개할 수 있도록 정부의 시의적절한 기준제시를 호소했다.

진대제 협회장은 "정부가 더 이상 현존하는 시장을 무시하거나 방치하는 것이 아니라 투자자 보호를 위해서라도 적절한 규제의 범주안에서 암호화폐산업을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협회는 투자자 보호를 위해서 자율적으로 투자유의상황 발생 시 공지를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