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만삭 위안부 사진 첫 공개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2-18 15:41
서울시가 한국인 일본군 '위안부'의 모습을 담은 3장의 사진 실물이 3·1 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열리는 전시회 '기록 기억: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 다 듣지 못한 말들'에서 최초로 공개된다고 18일 전했다.
 

[사진=서울시·서울대 정진성 연구팀 제공]

이 사진들은 서울시와 서울대학교 정진성 연구팀이 지난 3년간 추진한 '일본군 위안부 기록물 관리사업'을 통해 확보한 것이다. 사진은 1944년 9월 3일 촬영된 '위안부' 박영심 포획 사진 실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