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단체들 “망언 한국당 의원들 제명·퇴출 운동과 고소고발 전개..지만원 구속하라”

(광주)박승호 기자입력 : 2019-02-12 00:00
 

 



 

5·18 광주 민주화 운동 단체들의 5·18 망언 한국당 의원들 규탄 기자회견[사진=5·18기념재단 제공]

5·18 광주 민주화 운동 망언 자유한국당 의원들에 대해 5·18 광주 민주화 운동 관련 단체들이 망언을 한 국회의원들 제명·퇴출운동을 강력히 펼쳐갈 것이라 밝히며 지만원의 구속을 촉구했다.

5·18민주유공자 3단체(5·18민주유공자유족회, 5·18민주화운동부상자회, 5·18구속부상자회), 5·18기념재단, 5·18행사위원회,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진보연대 및 광주시민사회단체들은 11일 광주광역시 동구에 있는 옛 전남도청 앞에서 한 기자회견에서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2월 8일 5·18공청회 망언은 5·18 유가족과 피해자들을 두 번 죽이는 것이며,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우리 국민과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우롱하는 것이다”라며 “5·18민주유공자 3단체(5·18민주유공자유족회, 5·18민주화운동부상자회, 5·18구속부상자회)와 5·18기념재단, 5·18행사위원회, 광주시민단체협의회, 광주진보연대 및 광주의 모든 시민사회단체는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5·18 망언에 대해 해당 국회의원 제명 및 퇴출운동을 강력히 펼쳐갈 것이며, 해당 국회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등 법적 조치도 취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5·18민주유공자 3단체 등은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망언은 5·18진상규명을 방해하기 위한 의도적인 발언이며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을 두 번 죽이는 범죄행위이다”라며 “우리는 5·18 유가족과 피해자, 광주시민, 민주주의를 열망하는 전국민의 힘을 모아 대응해나갈 것이다. 5·18 민주화 운동에 대한 왜곡과 망언을 바로잡는 것은 5·18 진상규명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이며,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바로 세우는 일이기도 하다”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자유한국당은 5·18 망언 국회의원(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을 제명하고 즉각 사과하라. 이와 함께 우리는 해당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에 대한 고소고발, 청와대 국민청원 등 전국민적인 퇴출운동을 펼쳐갈 것이다”라며 “국회는 5·18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을 강력히 징계하고, 5·18 민주화 운동을 부정하는 행위를 처벌하는 법률을 즉각 제정하라. 정부는 지만원을 즉각 구속하고, 5·18 민주화 운동을 왜곡 폄훼하는 행위를 강력히 처벌하라”고 촉구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