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갤러리] 전명규, 심석희에 사죄·조재범 잘못 키워

김세구 기자입력 : 2019-01-21 16:01
빙상계 성폭력 사건 관련 기자회견 하는 전명규

 

'빙상계 절대강자'로 불리는 전명규 한국체대 교수(전 빙상연맹 부회장)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빙상계 성폭력 사건에 대해서 입장을 밝혔다.
 

기자회견장 들어서는 전명규  연합뉴스


전명규 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은 21일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조재범 코치가 심석희를 폭행한 사실을 알지 못했다”면서 "심석희 선수에게도 사죄한다"고 밝혔다.
 

'빙상 적폐' 지목된 전명규 기자회견  연합뉴스

 

굳은 표정의 전명규   연합뉴스


이날 오전 손혜원 의원과 젊은빙상인연대는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 교수를 '빙상계 적폐'로 지목하고 수사를 촉구했다.
 

 무소속 손혜원 의원이 21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젊은빙상인연대, 빙상계 성폭력 사건 관련 입장 표명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지훈 자문변호사, 여준형 젊은빙상인연대 대표, 손의원.    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