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세 개의 군번줄, 싸이보다 한번 더 입대한 오지성 준위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19-01-18 09:19

[육군 제공]

육군이 육·해·공군에서 각각의 군번을 받아 총 세 개의 군번을 가진 군인이 군 최초로 탄생한다고 18일 전했다. 화제의 주인공인 오지성 준위는 2007년에 해병대 부사관으로 입대해 2013년 중사로 전역했고, 그해 공군 부사관으로 재입대했다. 지난해 육군 항공운항 준사관 과정에 지원해 18일 육군 준위로 임관한다. 사진은 오 준위의 육군(오른쪽부터), 해군, 공군 군번줄.
 

사진은 500MD 헬기 조종간을 잡고 있는 오지성 준위 모습. [육군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