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조강특위 해산...조직위원장 55명 최종 의결

신승훈 기자입력 : 2019-01-15 19:00

회의장 향하는 한국당 조강특위 위원들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용태 사무총장(오른쪽 두번째)과 이진곤(왼쪽 두번째), 전주혜 조직강화특별위원 등이 15일 오후 기자간담회를 하기위해 회의실로 이동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출범한 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가 석 달여 활동을 마치고 15일 공식 해산했다. 조강특위는 그동안 서류 및 면접심사를 통해 55명의 조직위원장을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날 조강특위는 “조강특위가 추천한 55인의 ‘국회의원 선거구 조직위원장 임명안’이 비상대책위원회에서 통과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조강특위는 국회의원 선거구 총 79곳에 대해 조직위원장 공모를 실시했다. 서류 및 면접 심사를 통해 자질, 전문성, 경쟁력, 대여투쟁력을 갖춘 인물을 선정하는 데 중점을 뒀다.

특히 한국당 강세 지역을 포함한 15곳 지역에 대해서는 정당 사상 최초로 슈퍼스타K식 공개 오디션을 통해 조직위원장을 선발했다. 조강특위는 공개 오디션에 대해 “조강특위 심사위원단과 전국의 당원 평가단이 평가에 직접 참여해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였고 정치 문화를 바꾸는 데 기여했다”고 평했다.

최종 의결된 55명의 조직위원장 중 3040세대 비율은 36%를 차지했다. 평균 연령도 기존 59세에서 52세로 낮춰졌다. 오는 4월 3일 재보궐선거를 앞둔 지역인 경남 통영시고성군을 비롯해 20곳은 임명을 보류했다.

조강특위는 “새로 임명된 조직위원장들이 당의 변화와 미래를 이끌기를 기대한다”며 “이들이 당 조직을 활성화시킬 수 있도록 국민과 당원 여러분의 따뜻한 환영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55인 명단

△서울- 황춘자(용산구), 정송학(광진구갑), 오세훈(광진구을), 이윤우(동대문구을), 이성권(중랑구을), 민병웅(성북구을), 안홍렬(강북구을), 김용식(노원구병), 이동은(마포구을), 손영택(양천구을), 김재식(구로구갑), 강명구(영등포구갑), 박용찬(영등포구을), 정원석(강남구을), 이재인(강남구병), 김성용(송파구병)

△경기-이창성(수원시갑), 김민수(성남시 분당구을), 강세창(의정부시갑), 이형섭(의정부시을), 김승(안양시만안구), 임해규(부천시 원미구을), 이경환(고양시갑), 나태근(구리시), 장재철(시흥시을), 김범수(용인시정), 김장수(광주시을)

△부산-곽규택(중구영도구), 유기준(서구동구), 이수원(부산진구갑), 김현성(남구을), 박민식(북구강서구갑), 조전혁(해운대구갑), 김미애(해운대구을), 김소정(사하구갑), 김세연(금정구), 정승윤(기장군)

△인천-임정빈(미추홀구을), 오성규(계양구갑), 이학재(서구갑)

△강원-김대현(원주시을), 김주선(강릉시), 한기호(홍천‧철원‧화천‧양구‧인제군)

△대구-김규환(동구을), 정순천(수성구갑)

△광주-문상옥(서구을), 김천국(북구을)

△경북-윤두현(경산시), 김항곤(고령‧성주‧칠곡군)

△충남-박경귀(아산시을), 박우석(논산‧계룡시‧금산군)

△전북-임석삼(익산시갑)

△울산-서범수(울주군)

△제주서귀포시-김삼일

△세종특별자치시-송아영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