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박준희 관악구청장 "혁신·협치, 포용 발판 힘차게 도약할 것"

강승훈 기자입력 : 2019-01-12 00:00수정 : 2019-01-12 00:00
민선 7기 '더불어 으뜸 관악구' 비전

박준희 관악구청장이 11일 열린 '2019 신년인사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관악구 제공]

"민선 7기 관악구는 혁신과 협치, 포용을 발판으로 구민과 더불어 힘차게 도약하겠습니다."

서울 관악구 박준희 구청장이 2019년은 '더불어 으뜸 관악구'란 구정비전을 주민들이 실제 생활 속에서 체감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구는 11일 관악문화관·도서관 공연장에서 '2019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박 구청장은 이 자리에서 △지역경제 활성화 △더불어 행복한 복지도시 △고품격 문화도시 △사통팔달 교통도시 △쾌적한 청정도시 △소통과 혁신의 관악구를 위한 프로젝트를 구체화해 나갈 것을 선언했다.

박 구청장은 최우선 과제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꼽고, 서울대 일대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 및 낙성벤처밸리 앵커시설 구축, 임대료 걱정 없는 안심상권 사업 등 '경제특별구 관악'을 이끌어갈 청사진을 소개했다.

또한 관악청년청 건립, 관악청년문화공간 마련, 관악문화재단 설립, 경전철 신림선 및 신봉터널 건설, 경전철 난곡선·서부선 조기착공, 어린이집·경로당 공기질 측정기 보급 등 주요 일정도 차질 없이 수행할 것을 약속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지난 6개월이 밭을 일구고 씨를 뿌린 시간이었다면 올해는 알찬 결실을 거두는 수확의 해가 될 것"이라며 "관악을 더욱 강한경제로 이끄는, 감동 행정을 선사하는, 찬란한 문화를 꽃 피우는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사회에서는 지역주민들과 국회의원, 시·구의원, 주요기관장 및 직능단체장 등 2500여 명의 참석자들이 새해 덕담을 나누며, 기해년 관악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