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참하게 박살난 전세버스 '1명 사망 18명 부상' 인명피해 발생…여행가던 중 참변

전기연 기자입력 : 2018-12-06 10:25
버스, 앞서 가던 트럭 들이받아

[사진=연합뉴스]


전세버스가 트럭을 들이받아 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6일 새벽 3시 55분쯤 충북 충주시 노은면 문성리 평택~제천 고속도로 노은터널에서 관광버스가 앞서 가던 트럭을 들이받아 운전자 A(60)씨가 숨지고, 18명이 경상을 입어 치료 중이다. 

당시 이 버스는 제천 거주 주민들을 태우고 인천공항을 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경찰은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