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2019 수능 성적 발표] 만점자 "비결은 자율학습"…누리꾼 "사교육 이겼네", "진짜 비결은 타고난 머리"

정혜인 기자입력 : 2018-12-06 00:00수정 : 2018-12-06 00:00
선덕고 김지명군 "공부는 혼자 하는 게 편하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은 서울 선덕고등학교 3학년 김지명 군이 수능 성적이 발표된 5일 오전 담임교사로부터 성적표를 받고 있다.[사진=연합뉴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만점자들이 ‘수능 만점’ 비결을 학원이나 과외가 아닌 자율학습이라고 입을 모으자 누리꾼들이 믿지 못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고등학교 1학년 때 백혈병 완치 판정을 받은 서울 선덕고 김지명군은 5일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서 만점 비결에 대해 “거창한 전략 같은 건 없었다. 그냥 시간 날 때마다 공부했다. 자습 시간을 최대한 확보하고, 배운 내용을 내 것으로 체화시키려 했다”고 말했다.

김군은 “공부는 혼자 하는 게 편하다”며 학원이 아닌 인터넷 강의를 들으며 공부했다고 밝혔다.

인문계열 만점자인 전남 장성고의 허모군은 기숙사 생활을 통해 자기 주도 학습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형춘 장성고 교무부장은 “(허군이) 입학 당시 최상위권은 아니었는데 학원이나 과외 도움 없이 학교 프로그램에 따라 자기 주도적으로 거둔 성과라 더 의미가 있다”며 허군이 모의고사에서도 몇 차례 만점을 받았다고 전했다.

수능 만점자들의 이런 만점 비결에 대해 누리꾼들은 “또 학원, 과외 없이 스스로 공부했다고 한다. 우리나라 사교육 관계자들 반성해라”, “진짜 혼자 해서 어떻게 만점을 받냐. 근데 인터넷 강의랑 학원이랑 다른 점이 뭐냐”. “또 이 소리다. 진짜 못 믿겠다”, “사실 만점 비결은 타고난 머리다. 공부도 재능이 있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