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27일 국회서 ‘도시재생 중간지원조직 역량강화 세미나’ 개최

(수원)김중근 기자입력 : 2018-11-28 15:28
국회 도시재생전략포럼,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와 공동 주최, 관련 전문가 100여 명 참석

세미나를 마친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이사장 안상욱)은 27일 ‘도시재생 중간지원조직의 역량강화를 위한 제도개선 세미나’를 국회의원회관 제8간담회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3년차를 앞둔 상황에서 현장에서 사업의 실현 가능성을 지원하는 중간지원조직의 현황을 파악하고, 제도개선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이 국회 도시재생전략포럼,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회장 정창무)와 공동으로 주최한 세미나에는 전국 도시재생 관련 전문가, 공무원, 공공기관 직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세미나에서는 임상연 국토연구원 책임연구원의 ‘도시재생 중간지원조직의 현황과 실태’, 이영은 LHI 연구위원의 ‘도시재생 공기업 중간지원조직의 역량강화 방안’,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의 ‘중간지원조직의 역량강화를 위한 제도개선방안’ 주제의 발표가 있었다.

황희연 충북대학교 명예교수가 좌정을 맡아 진행한 토론회에는 정우진 도시재생사업기획단 도시재생경제과장, 성광식 LH도시재생본부장, 정광섭 고양시 도시재생지원센터장, 최창규 한양대학교 교수, 최판길 충주시 도시재생팀 전문관이 참여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성공적 추진을 위해 제도적으로 개선되어야할 점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기했다.

안상욱 이사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현장에서 사업을 지원하는 중간지원조직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 도시재생 중간지원조직의 역할 강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 현황 및 문제점 검토를 통해 중간지원조직의 역할을 정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