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전자가 대표이사 구속 여파로 급락했다.

26일 코스닥시장에서 바른전자는 전 거래일보다 17.62% 하락한 477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바른전자는 김태섭 대표이사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돼 수사를 받고 있지만, 혐의와 관련해 현재까지 확정된 사실은 없다고 공시했다.

또 회사 측은 "당사는 정관에 따라 대표이사 직무대행 체제로 정상적인 경영활동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