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정의당 “홍준표 전 대표의 복귀, 격하게 환영”

장은영 기자입력 : 2018-11-20 18:53수정 : 2018-11-20 18:53
"수구보수의 소멸이라는 대업 이뤄주길"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두 달간의 미국 생활을 마치고 15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의당은 20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정계 복귀를 선언한 데 대해 “언제 떠났는지 국민들은 인지도 못했지만 복귀를 한다니 일단은 격하게 환영한다”고 말했다.

최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홍 전 대표가 꼭 한국당의 종신 대표직을 맡아서 수구 보수의 소멸이라는 대업을 이뤄주길 바라고 있었다”며 “이제 그 꿈에 한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홍 전 대표는 복귀의 변에서 ‘나라가 통째로 넘어가고 있다’고 강조했다”면서 “누구한테 넘어가고 있다는 건지는 모르겠지만 홍 전 대표의 복귀로 한국당에게 넘어갈 가능성은 0에 수렴하게 됐다”고 꼬집었다.

또 “홍 전 대표는 ‘최근 국민들의 절반 이상이 대선이나 지방선거 때의 홍준표의 말이 옳았다는 지적에 힘입어 다시 시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면서 “어느 나라 국민들인지는 모르겠지만 최소한 대한민국 국민들은 아닌 듯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정대로 내년 2월 한국당의 전당대회가 열린다면 홍 전 대표는 다시 대표직에 도전하게 될지도 모르겠다”며 “반드시 금의환향해 수구 보수의 거목으로 다시 한 번 우뚝 서서 국민들에게 큰 웃음을 안겨주길 기대하겠다”고 전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