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포스코, 동반성장 기부금으로 200억원 출연

류태웅 기자입력 : 2018-11-11 15:00수정 : 2018-11-11 15:00

최정우 포스코 회장. [사진 제공= 연합뉴스]


포스코가 대·중소기업 상생을 위해 '동반성장 기부금'으로 수백억원을 출연하고, '산업혁신운동'과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을 지원한다.

11일 포스코는 건강한 산업생태계를 조성하고,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실현을 위해 200억원을 출연한다고 밝혔다. 출연금은 향후 5년간 '산업혁신운동'과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에 사용된다.

산업혁신운동은 중소기업의 생산성 향상을 지원하는 '동반성장 사업'이다. 

포스코는 고유의 혁신기법인 QSS(Quick Six Sigma) 활동을 접목해 참여기업의 혁신 마인드 제고, 설비 성능 향상 등 경영혁신을 지원한다. 또한 사업전략, 에너지, 안전 등 포스코 50년 철강제조업 노하우를 제공한다.

이번에 새로 추진되는 '대·중소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은 정부와 1:1로 사업비를 매칭, 스마트공장의 도입을 돕는다.

포스코는 세계 최초의 철강공정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인 '포스프레임(PosFrame)'을 자력 개발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를 지원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두 사업 모두 중소기업중앙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심의해 지원대상 중소기업을 선정하고, 미거래기업 비중을 약 50% 수준까지 높일 계획이다. 

최종 대상업체 선정은 포스코 내부심사를 거쳐 유관기관과 함께 현장조사한 후 선정한다.

포스코 관계자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다양한 사업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