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동구, 비정규직 용역근로자 정규직 전환 합의

(부산)이채열 기자입력 : 2018-11-09 12:20
내년 1월부터 시설관리직, 청소관리직 17명

노사전문가 협의회에서 동구는 용역근로자 정규직 전환을 합의했다.[사진=부산 동구청 제공]


부산 동구청이 부산시 16개 구, 군 중 처음으로 내년부터 용역근로자에 대한 정규직 전환을 전면 시행키로 했다.

9일 동구청에 따르면 이번 합의를 위해 지난 9월 노사전문가협의회를 구성하고, 10월 23일 1차 협의회 개최를 시작, 지난 29일 2차 협의회 합의 때까지 노사 간 별 다른 이견이 없어 합의가 마무리됐다.

이번 합의로 내년 1월부터 동구청 시설관리직 8명과 청소관리원 9명이 정규직 공무원으로 전환하게 된다.

동구 관계자는 "이후 합의 내용을 바탕으로 전환에 따른 용역근로자들이 불이익 없이 안정적으로 전환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협의와 소통으로 대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