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연구원-랴오닝사회과학원-인천문화재단 연구교류 국제좌담회 개최

박흥서 기자입력 : 2018-11-08 10:42
11월12일 오후 4시 인천아트플랫폼에서
인천연구원(원장 이용식)이 인천문화재단 및 랴오닝사회과학원과 오는12일 오후 4시 인천아트플랫폼에서 연구교류 좌담회를 개최한다.

인천연구원과 랴오닝사회과학원은 지난 2014년 6월 국제협력 협정을 체결하고, 선양과 인천에서 한・중 경제협력 활성화 방안에 관한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올해는 인천문화재단과 공동주관으로 좌담회를 개최하여 연구협력 의제를 발굴하고, 인천-랴오닝 간의 문화・산업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인천연구원 전경

이번 좌담회의 첫 번째 주제발표는 인천문화재단 김락기 인천역사문화센터장이 ‘인천 문화현황과 인천문화재단의 역할’을, 두 번째 주제발표는 랴오닝사회과학원 맑스주의연구소 짱옌(张岩, ZHANG YAN) 부소장이 ‘문화산업을 통한 랴오닝성과 인천 간 공동발전 방안’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종합토론에서는 인천연구원 도시경영연구실 김수한 연구위원, 인천관광공사 해외마케팅팀 이선아 차장, 한중우호교류협의회 인천광역시지부 이호진 팀장 등이 도시외교, 관광교류, 민간교류에 측면에서 랴오닝성과 인천 간 교류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인천연구원 이용식 원장은 “환발해만에 위치한 랴오닝성은 국가 전략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는 다롄(大連), 단둥(丹東), 진저우(錦州), 잉커우(營口), 판진(盤錦), 후루다오(葫蘆島) 등 연해경제벨트 도시군을 보유하고 있으며, 북-중 접경협력이 단둥-신의주를 중심으로 전개되고 있어, 이에 대한 모니터링을 토대로 향후 남북 평화체제 구축 과정에서 인천의 남-북-중 공공외교 정책방향의 밑그림을 준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