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가 드디어 컴백 일정을 확정하고 화려한 귀환을 예고했다.

4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엑소는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를 11월 2일 발매를 확정 짓고 컴백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앨범은 중국에서 맹활약 중인 레이도 중국어 음원 및 뮤직비디오에 참여, 9명 멤버가 함께한 모습을 만날 수 있어,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보인다.

엑소는 정규 앨범 4장 연속 음반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하며 ‘쿼드러플 밀리언셀러’에 등극함은 물론, 각종 가요 시상식 5년 연속 ‘대상’ 수상, 한국 최초 세계적인 명성의 두바이 분수쇼 음악 선정,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식 무대 장식 등 글로벌한 활약을 이어가고 있어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줄 새로운 모습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엑소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는 오늘(4일)부터 각종 음반 사이트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