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워마드, 지구 떠나라” 거긴 한국도 한남충도 없다"

양성모 기자입력 : 2018-08-12 20:39

하태경 의원[사진=연합뉴스]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워마드(남성 혐오 인터넷 커뮤니티) 이 친구들 정말 정신 사납다"고 썼다.

그는 "워마드는 지구를 떠나라. 거기는 한국도 없고 '한남충'(한국 남자를 벌레에 비유한 속어)도 없다"고 썼다.

하 의원은 “몰카(불법 영상물)를 막을 전쟁을 벌여도 부족할 판에 본인들이 몰카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면서 “더운 날 더 열 받게 한다”고 꼬집었다.

이날 하 의원의 글에는 한 언론사의 기사 주소도 첨부됐다.

해당 기사는 워마드에 ‘서울대 몰카’게시글이 올라왔다는 의혹이 제기됨에 따라 서울대가 학내 몰카 근절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해당 기사에 따르면 워마드에는 지난달 29일 '서울대 중앙도서관 남자화장실 몰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온 뒤 '학교본부 몰카', '인문대 몰카' 등 글이 잇따라 게재됐지만 관할 경찰서와 구청 등의 조사 결과 몰카는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