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갤러리아百, 루나파크전과 협업…문화 예술을 더하다

박성준 기자입력 : 2018-07-22 21:33수정 : 2018-07-22 21:33
‘루나파크 : 더 디자인 아일랜드’ 전시회와 협업

[사진= 갤러리아 제공]


갤러리아백화점은 내달 23일까지 약 한 달여간 세계적 디자인 거장 100여 명이 참여하는 루나파크展(전)과 손을 잡고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달 27일부터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루나파크 전시는 세계 3대 디자이너로 손꼽히는 스테파노 지오반노니가 총괄 디렉팅 했으며, 필립 스탁·알렉산드로 멘디니·하이메 아욘 등 유명 디자이너 100여 명이 참여한 대한민국 디자인 역사상 최대 규모의 전시회다.

갤러리아명품관에서는 캠페인 기간 동안 스테파노 지오반노니가 디자인한 그래픽을 디스플레이와 제작물로 제작하여 백화점을 하나의 전시회처럼 연출한다. 갤러리아백화점이 이러한 캠패인을 진행하는 계기는 단순 상품 판매만을 위한 공간에 그치지 않고 새롭고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기 위함이라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갤러리아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다양한 문화를 제공하는 갤러리아만의 문화 마케팅을 전개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