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새만금개발청-전라북도, 새만금 사업 조기 가시화 차원 공동연수 개최

김충범 기자입력 : 2018-07-14 10:22수정 : 2018-07-14 10:22
주요 과제 추진 상황 및 계획 점검

지난 13일 전북 군산에서 열린 '새만금개발청-전라북도 공동연수' 관계자들이 토의를 하고 있다. [사진=새만금청]


새만금개발청은 지난 13일 전북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새만금개발청-전라북도 공동연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양 기관 간 공동연수는 작년 12월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것으로, 새만금 사업의 조기 가시화를 위한 주요 과제의 추진 상황과 계획 등을 점검하고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안충환 새만금청 차장과 최정호 전북도 정무부지사의 주재로 진행된 공동연수에서는 최근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에 선정된 공공주도 선도 사업과 재생에너지 사업 추진 방안, 기반시설 구축 방안 및 2019년 예산안 등이 논의됐다.

특히 이달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공공주도 선도 사업의 예비타당성 조사에 맞춰 수요·편익과 대응 논리 등에 관한 토론이 이뤄졌다.

참석자들은 재생에너지 사업에 대해 1단계 사업부지와 추진 방식, 용지 개발 재투자와 지역주민 상생·지원을 위한 발전 수익 확보 방안 등에 대해 의견도 나눴다.

아울러 내부용지 개발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상수도 등 기반시설을 적기에 구축하고, 2019년도 예산안에 대해 상황을 공유하며 예산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키로 했다.

안충환 새만금청 차장은 "오는 9월 새만금개발공사가 출범하면 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공공주도 매립과 재생에너지 사업에 대한 철저한 사전 준비가 필요하다"면서 "양 기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새만금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가자"고 말했다.

최정호 전북도 정무부지사는 "새만금 내부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공공주도 매립과 함께 핵심 기반시설 조기 구축 등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새만금청과 전북도는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