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개국 24개 작품 선보여...온 가족이 즐기는 축제로 발돋움

재15회 부산국제연극제가 오는 18일부터 27일까지 영화의전당 등에서 열린다.[사진=부산시 제공]


"물의 도시 부산에서 즐기는 봄의 축제"인 부산국제연극제가 오는 18일부터 27일 까지 영화의전당, KNN시어터, 신세계 센텀시티 문화홀, 부산예술회관, 광안리 야외무대 등에서 개최된다.

특히 이번 연극제는 10개국 24개의 작품을 선보이며, 가정의 달을 맞아 아동극 프로그램을 마련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축제로 발돋움할 예정이다.

올해 15회째를 맞는 부산국제연극제는 18일 오후 6시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열리는 성대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일 동안 24개의 국내·외 우수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이해 아동극 프로그램을 신설했다. 이스라엘 극단 트레인 씨어터의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공연(타이니 오션, 테일러 메이드)을 만나볼 수 있다.

올해 연극제의 특징은 크게 공연 프로그램과 참여 프로그램으로 나뉘어서 진행된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초청공연(국내외 우수초청작품 7개국 7개 작품 공연), 축하공연(제36회 부산연극제 최우수작품상 수상작, 해외 거리극), 다이나믹 스트릿(광안리 해변에서 거리극 경연 11개 작품)가 있다.

참여 프로그램으로는 10분 연극제(시민 참여·경연 프로그램, 일반·대학부 20개 작품), 워크숍(폴란드 '상상에 의한 움직임' 강사 초청), 아티스트 토크(관객과 공연전문가의 만남의 장), 배리어프리 특별공연(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자막 및 음성 해설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마련돼 있다.

한편, 올해의 개막작은 일본 극단 신주쿠양산박의 '맥베스(Macbeth)'이며, 폐막작으로는 브라질·프랑스의 극단 도자두의 '그리토스(Gritos)'가 선정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