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정봉주, 성추행 의혹 “한 편의 소설을 썼다”

양성모 기자입력 : 2018-03-08 14:42수정 : 2018-03-08 18:32

[사진=연합뉴스]


정봉주 전 의원은 지난 자신의 성추행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정 전 의원은 지난 7일 중앙일보와 통화에서 자신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현직 여기자 A씨의 주장에 대해 “7년 전 A씨를 만난 건 맞다. 하지만 한 편의 완벽한 소설을 썼다”며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다.

지난 7일 프레시안은 정 전 의원이 현직기자인 A씨가 지난 2011년 당시 대학생이던 A씨를 강제 추행했다고 보도했다. 프레시안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이 당시 기자 지망생인 자신을 호텔로 불러내 키스를 시도하는 등 성추행을 했다는 것이다. 정 전 의원은 “명예훼손 등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네티즌 의견

1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