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한정민 사망, 좁혀오는 수사망 두려웠나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2-14 15:56

[[사진=연합뉴스/제주동부경찰서 제공]]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한정민이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굿모닝충청에 따르면 한정민이 천안 동남구의 한 모텔에서 숨져 있는 것을 출동한 경찰이 발견했다.

앞서 한정민은 지난 8일 자신이 관리하던 게스트하우스 여성 숙박객의 목을 졸라 살해한 후 인근 폐가에 유기했고, 이틀 후인 10일 경찰의 수사가 좁혀오자 경찰의 수사를 빠져나와 오후 비행기를 타고 도주했다. 

김포공항에 도착한 한정민은 안양으로 이동했고, 수원의 한 편의점에서 마지막으로 목격된 후 행방이 묘연한 상황이었다. 

이에 경찰은 공개수사로 전환, 수배전단지를 배포하며 수사에 박차를 가했다. 

한편, 살인사건이 일어난 해당 게스트하우스는 폐업했다. 읍사무소는 농어촌민박업이 허가제가 아닌 신고제인 만큼 특별한 절차 없이 바로 다음 날 폐업신고를 수리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