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LG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KBIS 2018서 최고의 전시관 선정

김지윤 기자입력 : 2018-01-13 00:08수정 : 2018-01-13 14:52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전시관의 모습.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는 자사의 빌트인 브랜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인 ‘KBIS(The Kitchen & Bath Industry Show) 2018’에서 주최측이 선정한 대형 전시관 부문 ‘최고의 전시관’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주방·욕실 업계의 다양한 기업 대표들로 구성된 심사단은 LG의 전시관이 독창적이고 수준 높은 디자인을 갖췄다고 평가했다.

또 전시장에서 무선인터넷을 적용한 제품들이 서로 연동돼, 관람객들이 음성으로 제어해보는 등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는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함께 △식재료의 신선함을 오랫동안 유지해주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고출력의 열을 구석구석 순환시켜 음식을 고르게 조리해주는 ‘프로히트 컨벡션’ △법랑(琺瑯) 소재를 적용해 오븐 안에 남은 음식 찌꺼기를 깔끔하게 청소해주는 ‘스피드 클린’ △식기세척기의 ‘파워스팀’, ‘다이렉트 드라이브 모터’ 등 LG만의 차별화된 핵심 기술을 기반으로 요리에 최적화된 혁신적인 성능을 갖췄다.

김현진 LG전자 쿠킹·빌트인사업담당 상무는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차별화된 성능에 다양한 연결성까지 갖추며 진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