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뭉쳐야 뜬다' 인피니트 성규, 김용만X정형돈에 '장난'에 멘붕…무슨 일?

최송희 기자입력 : 2017-11-21 21:18수정 : 2017-11-21 21:18

[사진=JTBC 제공]

‘뭉쳐야 뜬다’ 멤버들이 가수 성규 ‘몰이’에 나섰다.

11월 21일 방송될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일본에서 우정 여행을 이어가는 김용만 외 7명의 모습이 방송된다.

어느덧 찾아온 여행 막바지, 패키지를 만만하게 봤던 초보 성규는 생각보다 훨씬 바쁘게 돌아가는 일정 탓에 넋이 나가고 말았다. 특히 형님들의 짓궂은 ‘성규 몰이’를 당하던 성규는 정신없이 지내던 나머지 김용만이 특별히 선물한 기념품 티셔츠를 숙소에 두고 와 당황을 감추지 못했다.

멤버들은 선물을 챙겼다고 굳게 믿는 성규를 향해 계속 ‘낚시성’ 질문을 던져 그를 대 혼란에 빠뜨렸다. 자신이 선물 받은 티셔츠를 두고 왔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된 성규는 사색이 돼 “티셔츠를 가방에 분명 챙겨놨다고 생각했다, 죄송하다”며 김용만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기에 이르렀다. 그런 성규를 귀엽게 보던 김용만은 티셔츠를 몰래 입고 등장해 열연을 펼치는 등 성규 몰이의 대미를 장식했다.

순진한 막내 성규의 귀여운 반응에 김용만과 형들은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성규의 ‘김용만 선물 분실 사건’ 전말이 공개되는 JTBC ‘뭉쳐야 뜬다’는 오는 21일(화)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