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금융전문가 대상 '전문 투자권유대행인' 모집

입력 : 2016-06-27 14:47
아주경제 김부원 기자 = 삼성증권은 금융권 출신의 금융전문가를 대상으로 '전문 투자권유대행인'을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전문 투자권유대행인에게는 상담 및 사무공간, 멘토 프로그램 등 삼성증권의 인프라와 함께 전담 PB를 통해 지점 업무를 지원한다. 또 업계 최고 수준의 인센티브도 제공한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자산관리 명가인 삼성증권의 인프라와 금융권 출신 전문 투자권유대행인의 네트워크를 결합해 시너지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투자권유대행인은 금융투자협회가 정한 금융전문자격시험에 합격한 후 정규 교육과정을 이수하면 증권사와 위탁계약을 맺고 투자자에게 금융투자상품을 투자권유하는 인력이다.

자격증 및 교육 이수 여부에 따라 펀드 투자권유대행인, 증권 투자권유대행인 등으로 활동할 수 있다.

한편, 삼성증권은 퇴직연금모집인도 함께 모집 중이다. 퇴직연금모집인은 투자권유대행인 및 보험설계사로 1년 이상 활동하고, 관련 교육을 이수하면 퇴직연금을 모집할 수 있는 자격을 갖게 된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