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피아, 신화통신 한국채널 마케팅 협력 MOU

입력 : 2016-06-14 16:59
아주경제 김진오 기자 =디지털마케팅 전문기업 엠피아 커뮤니케이션이 지난 10일 신화망 한국채널 후이런뉴미디어와 상호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엠피아 커뮤니케이션은 지난 2001년 설립돼 15년 간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급변하는 온라인,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마케팅 전략을 제공하는 마케팅 전문 기업이다. 고퀄리티 동영상 제작, 미디어플래닝, 콘텐츠 확산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며 서비스를 다각화했다.

특히, 업계 유수 기업들과 파트너쉽을 통해 내부는 물론 외부 인프라 또한 견고하게 구축하고, 캠페인 및 전략기획에서부터 제작, 전파에 이르는 모든 과정의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화통신 한국채널의 파트너 자격을 보유한 후이런뉴미디어와의 이번 업무 협약 체결로, 신화망 한국채널의 기사 및 배너광고를 포함해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엠피아 이정준 대표는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라며 “국내 중소, 중견기업의 중국 진출을 위한 효과적인 마케팅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엠피아]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