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중국 ‘곤명’에서 '희망여행-지구별 여행학교' 진행

입력 : 2016-02-25 16:12

[사진=하나투어 제공]

아주경제 기수정 기자 =하나투어가 지난 2월 20일부터 25일까지 4박 6일 일정으로 중국 ‘곤명’에서 진행된 ‘희망여행-지구별 여행학교’를 진행했다.

지구별 여행학교는 하나투어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인 희망여행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이번 희망여행은 창원 다이노스 야구단과 국제구호개발 NGO인 굿네이버스의 지원을 받아 준비됐다. 경남지역의 빈곤청소년 18명은 ‘구향동굴’, ‘석림’, ‘운남 민족 박물관’ 등 곤명 주요 관광지들을 두루 돌아봤다.

미리 준비해간 태권도와 합창, K-POP공연을 현지 주민들에게 선보이며 한국 문화 알리기 활동도 펼쳤다.

하나투어 CSR팀 이상진 팀장은 “이번 희망여행은 참가자들로 하여금 세상을 보는 새로운 시각을 가질 수 있도록 돕는데주력했다”며 “새로운 문화를 느끼고, 한국을 알리는 체험들이 참가자들의 자존감을 높이고 나아가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