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첫인상, 이것만큼은 신경 쓰자…남자는 신발·여자는 가방과 지갑

입력 : 2015-04-23 10:07

[사진='듀오' 제공]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는 4월 2일부터 20일까지 전국 20~30대 미혼 남녀 518명(남 227명, 여 291명)을 대상으로 ‘액세서리가 호감도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미혼남녀의 76.1%는 액세서리 착용이 소개팅 호감도에 영향을 미친다고 답했다.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응답은 23.9%였다.

본인이 꼽은 최고의 소개팅 패션 아이템 1위는 남성은 ‘시계’(27.8%), 여성은 ‘가방, 지갑’(34.7%)이었다. 뒤이어 남성은 ‘가방, 지갑’(24.2%), ‘신발’(20.3%), 여성은 ‘신발’(24.7%), ‘반지, 목걸이, 귀걸이 등’(17.5%)을 가장 신경 쓴다고 답했다.

이성이 꼽은 최악의 소개팅 패션 아이템 1위는 남성의 ‘바지 체인’(34%), 여성의 ‘백설공주 거울’(34.4%)이 꼽혔다. 다음으로 남성의 ‘화려한 벨트’(25.8%)와 ‘금목걸이’(17.5%), 여성의 ‘마녀처럼 뾰족한 인조 손톱’(29.5%)과 ‘왕 꽃 머리핀’(18.5%)이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남성이 가장 눈여겨보는 여성의 패션 아이템은 ‘가방, 지갑’(40.1%)이었고, 여성은 남성의 ‘신발’(32.3%)이었다.

미혼남녀의 월평균 액세서리 구매 비용은 남 89,900원, 여 103,300으로 나타났다.

김승호 듀오 홍보팀장은 ‘소개팅은 면접과도 같다. 다만 칵테일 한잔이 놓여 있을 뿐이다’라는 외국드라마 대사를 인용하면서 “자연스러운 미소와 자신감 있는 표정이야말로 상대의 호감을 얻는 최고의 패션 액세서리다”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