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경제 김현철 기자 = 복합쇼핑몰 경방 타임스퀘어(대표 김담)가 지난 24일 세계적 귄위의 비보이(B-Boy) 댄스대회인 ‘첼스 배틀 프로 코리아(Chelles Battle Pro Korea) 2015 한국대표 선발전 파이널 대회'를 진행했다.

이날 대회에는 치열한 예선을 거쳐 선발된 드리프터스, 퓨전엠씨, 라스트 포 원, T.I.P, 비주얼쇼크, TG 브레이커스, 구니스, 프레쉬패밀리&아트스트릿 등 총 8개팀이 참여했다.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한국 비보이의 명성에 걸맞는 화려하고 현란한 무대를 선보였다.

최종 우승은 퓨전엠씨가 차지했다. 퓨전엠씨는 ‘2015 첼스 배틀 프로’에 한국대표로 참가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