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의정부시설관리공단, '전국 최초' 공동주택에 대형생활폐기물 판매처 설치

(의정부)임봉재 기자입력 : 2018-05-17 10:52수정 : 2018-05-24 07:29

pc: 84    mobile: 134    total: 218
'접수에서 수거통보까지 원스톱…실시간 처리 가능' '권역별 확대, 음식물폐기물 확대'

왼쪽부터 정진문 가능SK뷰아파트 관리소장, 강은희 의정부시시설공단 이사장, 최두섭 비비르파크 관리소장, 이용구 녹양휴먼시아 4단지 관리소장.[사진=의정부시시관리공단 제공]


의정부시시설관리공단(이하 시설공단)이 전국 최초로 대형 생활폐기물 판매처를 공동주택에 설치하는 사업에 나선다.

17일 시설공단에 따르면 자체 전산프로그램을 개발, 공동주택 관리사무소에 접수해 수거 통보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판매처를 설치한다. 이를 통해 폐기물 처리를 실시간 진행한다.

폐기물 처리는 시설공단을 직접 방문해 해결하거나 아파트 관리사무소에 위탁해야 했다. 따라서 폐기물을 처리하는데 1~3일 걸려 시민들이 불편을 겪어왔다.

시설공단은 의정부시 폐기물관리조례에서 착안해 사업을 추진했다. 흥선권역을 시범지역으로 선정, 1차로 공동주택 8곳에 판매처를 설치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16일 가능동 SK뷰, 녹양휴먼시아 4단지, 비비르파크 등 공동주택 3곳과 협약을 체결했다. 흥선브라운스톤 등 5곳에 대해서는 조만간 판매처를 설치할 예정이다.

시설공단은 앞으로 조례 개정을 통해 음식쓰레기에 대해서도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강은희 시설공단 이사장은 "시민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업무를 혁신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