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테슬라·코스트코…글로벌 취준생 북적

송종호 기자입력 : 2017-10-13 01:13수정 : 2017-10-13 01:13
코트라, 외국인 투자기업 채용박람회

채용박람회에 참가한 청년 구직자가 참가 기업에게 1:1 채용 상담을 받고 있다.[사진제공=코트라]

 

# 취업준비생 이선미(27)씨는 친구 2명과 함께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한 ‘외국인투자기업 채용박람회’를 찾았다. 그는 여러 기업들의 부스를 돌아다니며 평소 접하기 힘든 글로벌 기업에 대한 취업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 이씨 등 이날 박람회장을 찾은 취업 준비생들은 “글로벌 기업들의 인사담당자를 만날 수 있는 매우 좋은 기회였다”고 입을 모았다.

올해로 12회째를 맞이한 외국인투자기업 채용박람회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코트라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국내 최대 외국인투자기업 채용행사이다. 구직자에게는 외국인투자기업이라는 양질의 일자리를, 외국인투자기업에게는 우수인력 확보 기회를 제공하기 마련됐다.

특히 올해 박람회는 한국쓰리엠, 한국지멘스 등 포춘 500대 글로벌 기업 31개사를 포함해 총 136개사가 참가했다. 이는 지난해 92개사보다 48%나 늘어난 규모다.

ABB코리아(스위스), 한국글락소스미스클라인(영국), 테슬라코리아(미국) 등 4차 산업혁명 선두기업 50개사와 코스트코홀세일코리아(미국), 아데코코리아(스위스) 등 유망서비스 분야 기업 32개사 등이 전시장내 부스를 마련했다. 이외에 슈나이더일렉트릭코리아(프랑스), 네슬레코리아(스위스) 등 평소 청년 구직자들이 선호하는 글로벌 기업들도 모습을 보였다.

이날 행사장에는 구직자들로 발디딜 틈이 없을 정도였다. 코트라 관계자는 “11일 밤 기준으로 사전 등록자만 5000명에 달한다”고 설명했다.

13일까지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박람회는 인사담당자와의 선착순 현장 면담과 기업별 채용정보를 소개하는 채용설명회, 취업 노하우 전수를 위한 취업특강, 면접 및 서류작성 방법 컨설팅 등으로 진행된다.

김재홍 코트라 사장은 “외국인투자기업은 우리나라 전체 고용의 6%를 차지하고, 낮은 연령대의 고학력 고용구조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어 국민경제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이번 박람회가 우수 인재들이 글로벌 기업에 취업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코트라는 다음달에도 글로벌 일자리 창출을 이어간다. 코트라와 글로벌 기업들은 11월 7일 외국인투자주간(IKW)과 연계해 외국기업 취업상담회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개최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