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걷기여행, 지역경제 활성화 이끌까? 1만5000명 참여·1인당 지출액 약 6만원

입력 : 2017-06-19 14:17수정 : 2017-06-19 14:17

pc: 34    mobile: 7    total: 41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아주경제 기수정 기자 =정부가 올해 처음으로 실시한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어나갈, 좋은 콘텐츠로 자리잡을 수 있을까.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난 5월 전국 13개 지역에서 총 1만4646명이 참여한 '2017 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를 진행한 결과 이들은 평균 5만9837원을 지출하고 돌아갔다.

특히 타지역 거주자들의 평균 지축액은 8만1711원으로 높았다. 

걷기여행이 치유(힐링), 체험관광, 헬스투어, 체류형 여행 등의 최신 여행 흐름을 아우르는 대표 여행상품으로서뿐만 아니라,도 전망이 밝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여행경험자 1회 평균 여행지출액에 대한 최신자료인 6만731원(출처: 2015 국민여행 실태조사)보다도 약 35% 더 많은 금액을 지출했다는 결과가 나온 만큼 향후 걷기여행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고부가가치 관광콘텐츠로서 전망이 밝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이유는  ‘평소 걷기를 좋아해서’(40.6%)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응답자들의 87.1%는 향후 ‘걷기여행축제에 재방문 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걷기여행축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코스, 프로그램, 흥미성에 대해 90%를 웃도는 응답자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반면 먹거리와 살 거리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70% 미만이 만족했다. 

황명선 문체부 관광정책실장은 “올해 처음 개최한 걷기여행축제는 느리게 걷기와 지역관광을 접목한 새로운 여행 형태를 제시하며 걷기여행의 지평을 넓혔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며 “가을 걷기여행축제에서는 먹거리, 살 거리 등에 대한 부분을 보완해 만족노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