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통일부 '북한 한훈일, 김정남 살해 정보 제공' 보도에 "확인 필요"

입력 : 2017-02-17 11:46수정 : 2017-02-17 11:46

pc: 165    mobile: 264    total: 429
아주경제 강정숙 기자 = 통일부가 17일 북한이 김정남(46)을 암살하는 과정에서 말레이시아 북한 무역상인 한훈일이 정보를 제공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국내 한 매체의 보도에 대해 "앞으로 계속 확인해 나가야 할 사항인 것 같다"고 밝혔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 [사진=연합]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보도에 대한 확인을 요청하자 "나도 언론을 보고 알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국내 한 매체는 우리 정보당국이 한훈일이라는 이름을 사용하는 말레이시아 주재 북한 무역상이 김정남 암살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고 보고 관련 내용을 추적 중이라고 보도했다.

정 대변인은 김정남의 청부살해 가능성에 대해서는 "공식적인 사건조사 결과가 발표되지 않았기 때문에 이것에 대해서 지금 언급하는 것은 성급한 측면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 정부가 지문 정보를 제공해 말레이시아 당국이 김정남의 신분을 확인했다는 전날 일본 방송 NHK의 보도에 대해서는 "외교적인 정보 교환과 관련된 사항이기 때문에 확인해줄 수 없다"고 답했다.

정 대변인은 2012년 숙청된 리영호 전 인민군 총참모장이 혁명화 교육 중 처형됐다는 전날 국내 한 방송사의 보도에 대해서는 "(관련 내용을 과거) 정보당국에서 언급한 바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