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베트남 마약 밀수 방지 위한 협력 강화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형준 호찌민(베트남) 통신원
입력 2024-06-08 23:31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한국 관세청이 베트남 당국과 불법 마약 밀수 방지를 위한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메콩드래곤' 작전의 다음 단계에서 상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정보 교류 촉진 활동과 관련해, 양국 관세당국이 주요 불법 마약 경로에 대한 적시 정보 공유 및 양국에서의 통제 작전 수행과 같이 합동 단속을 강화하는 것을 고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예를 들어, 한국 세관은 베트남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이나 기차 등에서 의심되는 품목에 대한 사전 정보를 받아 보다 효과적인 통제를 수행할 수 있다.

  • 글자크기 설정
한국 관세청 김현석 국제조사과장 사진베트남통신사
한국 관세청 김현석 국제조사과장 [사진=베트남통신사]

한국 관세청이 베트남 당국과 불법 마약 밀수 방지를 위한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5일 베트남 현지 매체 베트남넷(Vietnamnet)에 따르면 이날 베트남에서 열린 제33차 아세안 관세청장 회의에 참석한 한국 관세청 김현석 국제조사과장은 베트남 언론과 인터뷰에서 '메콩드래곤' 합동 단속 작전 등에 대한 상황을 전했다.

메콩드래곤 작전은 필로폰 주요 생산지인 동남아시아 지역의 세관당국 및 밀반입 지역인 호주와 일본 등 아태지역 세관당국과 마약류 밀수 차단을 위한 국제적인 합동단속활동이다. 

김현석 과장은 양국이 정기적으로 관련 부서 간 정보 교환 회의를 진행해 최신 마약 밀수 동향과 수법 등을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시에 마약 관련 체포에 대한 결과와 데이터를 공유하고 업데이트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메콩드래곤' 작전의 다음 단계에서 상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정보 교류 촉진 활동과 관련해, 양국 관세당국이 주요 불법 마약 경로에 대한 적시 정보 공유 및 양국에서의 통제 작전 수행과 같이 합동 단속을 강화하는 것을 고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예를 들어, 한국 세관은 베트남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이나 기차 등에서 의심되는 품목에 대한 사전 정보를 받아 보다 효과적인 통제를 수행할 수 있다.

또한 불법 마약 운송 문제와 관련해 양국 정보분석 전문가들이 공동으로 위험성 평가를 실시하고 연락관을 24시간 배치해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

동시에 해당 지역의 마약 관련 활동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베트남에서 한국으로 의심되는 소포를 검사하기 위해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베트남은 또한 정보 교환과 보다 효과적인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연락관을 한국에 파견할 수 있다.

양국 세관 당국은 최첨단 기술 통제 방법을 공유하기 위해 통제 담당자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조직할 수 있다. 이러한 훈련 프로그램은 양국 세관원의 전문성을 향상시키고 국제 협력의 효과성을 극대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김현석 과장은 한국 세관 및 마약 범죄 분야의 위반을 방지하고 공급망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국경 통제 등의 여러 조치들을 실행해 왔다고 전했다.

관세청은 윤석열 대통령 취임 이후 '마약과의 전쟁'이라는 정책에 따라 국경통제를 강화해 2022년 5월부터 2024년 4월까지 총 1459건, 1717㎏의 마약이 불법 반출되는 것을 막았다고 밝혔다.

관세청은 또한 밀리미터파 신체 스캐너 배치를 확대하고, 인천국제공항에 세관검사장을 신설해 위험국가에서 오는 승객을 종합적으로 검사하는 등 증가하는 승객 밀수 추세에 대처할 계획도 마련했다.

또한 관세청은 다양한 밀수 경로에 대한 마약 단속의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해 해상 밀수 행위에 대한 수중 단속 역량을 강화했다.

김현석 과장은 국경 통제가 마약 밀수를 퇴치하는 가장 효과적인 조치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2개의 댓글
0 / 300
  • 전라도화형홍어구워주겨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 ㅡ전라도사지를찌져주겨불샬라주겨돌로쳐ㅂ겨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