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반도체 산업 교류 활성화 및 특화단지 연계사업 추진에 박차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구미=김규남 기자
입력 2024-05-24 11:5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학술대회 구미 개최

  • 반도체 소재‧부품 시험평가센터 구축 등 본격적인 연계사업 추진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_개회사이현권 경북구미 반도체 특화단지 추진단장사진구미시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_개회사(이현권 경북구미 반도체 특화단지 추진단장)[사진=구미시]
경북 구미시(시장 김장호)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구미코(Gumico)에서 열린 2024년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학술대회(KCSDT 2024)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상북도, 구미시, 경북‧구미반도체특화단지추진단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학술대회는‘반도체 초격차의 초석, 반도체 소부장과 특화단지 생태계’를 주제로 진행됐다. 3일간 127편의 초청 강연, 구두 및 포스터 논문 발표가 진행됐으며,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자 및 패널 기업체와 관련 분야 대학 및 연구기관에서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 첫날인 22일, 켐텍코리아㈜ 서민석 박사의 ‘AI 시대에 대응하는 반도체 패키지 기술의 트렌드’, 한양대학교 남인호 교수의 ‘Principles and Structures of Semiconductor Memory Devices’등 반도체 패키지 및 메모리 소자 전문가의 Tutorial이 진행됐다.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에 참석한 김장호 구미시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구미시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에 참석한 김장호 구미시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구미시]
23일에는 ㈜인텔코리아 박성순 이사, ㈜원익큐엔씨 백홍주 대표, 포스텍 이병훈 교수 등 저명 전문가들의 Plenary 강연으로 시작해 오후에는 반도체 관련 5개 세션(①소자·공정 세션, ②장비·소재·부품 세션, ③첨단 패키징 세션, ④인재양성 세션, ⑤특화단지 생태계 세션)의 주제발표가 진행됐다. 저녁 만찬 시간에는 산‧학‧연‧관이 함께 반도체 산업의 기술혁신을 응원하고 특화단지 발전을 도모했다.
 
마지막 날인 24일에는 특별강연과 세션 세미나가 추가로 진행되며, 구미 반도체 산업의 선도기업인 ‘SK실트론’으로의 산업체 투어가 진행돼 25여 명의 참석자가 생생한 반도체 산업 현장을 경험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이번 학술대회는 행사 기간 동안, △산·학·연 홍보 전시를 통해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다양한 교류의 장을 마련했으며 △‘특화단지 생태계’를 주제로 한 6개의 세미나 강연을 통해 반도체 특화단지 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했고 △지난 23일 국가첨단·소부장 특화단지 협의회(구미, 용인·평택, 안성, 부산)를 개최해 특화단지 간 연대협력 시간을 가졌다. 이는 작년 7월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 이후 경북·구미반도체특화단지추진단이 이번 학술대회를 주관 개최해 특화단지 및 지자체가 함께 진행하는 특성을 반영한 것으로 참석자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에 참석한 김장호 구미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구미시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국내 학술대회에 참석한 김장호 구미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사진=구미시]
한편, 구미시는 2024년을 반도체 특화단지 활성화를 위한 원년으로 삼고 본격적으로 특화단지 조성에 나서고 있다. 반도체 산업 초격차를 위해서는 국내 반도체 산업의 취약 영역인 소재・부품 공급망 내재화 및 국산화가 필수다. 국가 반도체 소재・부품 공급 핵심 거점 역할 수행 및 반도체 전후방 산업 생태계 완성을 목표로 반도체 소재부품의 개발・생산・실증・사업화에 이르는 전주기 지원을 위한 필수 인프라 구축, 인력 양성 등을 추진 중이다.
 
반도체 소재․부품의 품질․성능 검증 및 신뢰성 평가 지원, 시험평가방법 개발 및 표준화를 위한 '반도체 소재․부품 시험평가센터' 구축사업을 통해 반도체 소재․부품 산업의 자립화, 공급망 확보 및 수출 경쟁력 강화를 꾀하고 있으며, 고성능 전자기기에 연산과 제어가 탁월한 국방 용 반도체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국방용 반도체 설계․모듈화 지원 플랫폼' 구축사업을 추진해 반도체 특화단지와 연계한 반도체융합 첨단 방위산업 생태계 확장을 도모한다.
 
시는 '첨단반도체 소재․부품 Complex 구축' 사업도 추진 중이다. 2031년까지 ▷3대 핵심 소재(웨이퍼, 챔버, 첨단패키징)의 제조․설계 지원 인프라 구축, ▷양산팹과 동일한 환경의 테스트베드 시설인 미니팹 구축을 통한 실증 지원, ▷기업 애로사항 중심으로 한 신규 소재․부품 사업화 및 상용화 기술 지원, ▷현장 수요 중심 및 미래 변동성을 고려한 맞춤형 R&D 추진 등을 동시에 추진한다.
 
'반도체 특성화대학교 지원', '지역산업연계형 대학특성화학과(반도체) 혁신지원사업'을 통해 지역 내 반도체 산업 전문 인재 양성․공급 체계 구축을 위한 산·학협력 인력 양성을 추진한다. 또한 지난 13일 'DGIST공학전문대학원 경북캠퍼스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25년 개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외에도 특화단지 내 민간투자가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국가산업단지 내 전력인프라 설치', '구미~군위 간 고속도로 건설' 등 기반 시설 구축에 힘쓰고 있으며, '청년근로자 코리빙 하우스 구축', '동구미역 신설' 등 반도체 인력을 위한 정주여건 개선도 추진 중이다.
 
또한, 구미시와 경북·구미반도체특화단지추진단은 한국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와 이번 학술대회를 주관 개최하며 반도체 연구기관 및 기업과의 협력, 특화단지에 대한 대외적 홍보 등 산·학·연과의 교류 확대도 빼놓지 않았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반도체 기술 혁신과 교류 활성화의 장을 구미에서 마련할 수 있게 돼 뜻 깊게 생각하며, 반도체 산업 초격차 달성을 위해 구미가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구미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