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설 민심 기자간담회..."제1야당 실망 여론 대다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오현 기자
입력 2024-02-13 00:07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설 연휴 마지막날 이번 설 민심에 대해 "제1야당 수준에 실망했다는 여론이 대다수"라고 진단했다.

    윤 원내대표는 12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 설 연휴는 총선을 앞두고 민심을 듣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국민들은 민주당이 민생 정책이나 비전 제시 없이, 대선 패배를 놓고 '친이재명', '반이재명' 책임 공방만 하는 것에 대해 큰 실망감을 느끼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또 "야당이 입법 폭주와 정쟁에만 매달리는 모습을 보면서 이번 총선에서 야당을 심판해서 운동권 세력을 퇴출하고, 대한민국의 의회 정치 복원을 이루는 출발점이 돼야 한다는 말씀도 있었다"고 전했다.

  • 글자크기 설정
  • "국민, 대선 패배 책임공방 민주당에 큰 실망감"

  • 중진의원 재배치 "긍정적 반응 대부분...중진의원 모범 보이는 것 당연"

윤재옥 원내대표가 7일 국회에서 열린 출입기자단과 함께하는 브라운 백 미팅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지난 7일 국회에서 열린 출입기자단과 함께하는 '브라운 백' 미팅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설 연휴 마지막날 이번 설 민심에 대해 "제1야당 수준에 실망했다는 여론이 대다수"라고 진단했다.

윤 원내대표는 12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 설 연휴는 총선을 앞두고 민심을 듣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국민들은 민주당이 민생 정책이나 비전 제시 없이, 대선 패배를 놓고 '친이재명', '반이재명' 책임 공방만 하는 것에 대해 큰 실망감을 느끼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또 "야당이 입법 폭주와 정쟁에만 매달리는 모습을 보면서 이번 총선에서 야당을 심판해서 운동권 세력을 퇴출하고, 대한민국의 의회 정치 복원을 이루는 출발점이 돼야 한다는 말씀도 있었다"고 전했다.

윤 원내대표는 물가 상승으로 인한 어려움 호소도 있었다고 했다. 특히 그는 "민주당이 중대재해처벌법 확대 적용 유예를 거부한 데 대한 중소기업인, 소상공인들의 실망감도 아주 깊었다"며 "국민의힘이 총선에 승리해서 악법들을 고쳐달라는 요구가 상당했다"고 말했다. 

반면 홍익표 민주당 원내대표는 같은 날 오후 설 민심 기자간담회에서 "설 연휴 전국 곳곳에서 이대론 안 된다는 탄식이 넘쳤다"며 '정권 심판론'이 우세했다고 평했다.

이에 대해 윤 원내대표는 "해석과 관련해서는 각 당 입장이 좀 다를 수 있다"면서도 "민심을 받드는 건 반대 목소리를 얼마나 잘 듣느냐 차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양 당이 그 차이에 따라서 국민의 선택을 받고 받지 못하는 결과로 나타날 것"이라고 부연했다.

또 공천과 관련해 영남 중진의원들의 지역구 재배치가 이뤄지고 있는 데 관해서는 "중진의원들이 당을 위해 헌신한다는 의사를 표현하고 있어서 긍정적인 반응이 대부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선거는 시스템 공천하면서 전략적으로 승리가 필요한 지역에 대해선 특별한 대책을 세울 수밖에 없고, 중진들이 그런 과정서 모범을 보이는 게 당연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윤 원내대표는 이날 보건복지부와 의대 증원과 관련해 의료계 총파업 시 비상 진료 대책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그는 "의대 정원 확대를 포함한 의료 개혁은 지역 간, 의료 진료 과목 간 격차 해소에 국민적 공감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의료계도 집단 행동보다는 정부와의 대화에 적극 참여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 의료 개혁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야당과 협의할 일이 있으면 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