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 가격 천정부지 ↑...이통사 '구독' 이용하면 큰 폭 할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장하은 기자
입력 2024-02-11 08:00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SK텔레콤이 출시한 '우주패스 위드 유튜브 프리미엄'은 월 9900원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기본 서비스로 제공한다.

    11일 통신 업계에 따르면 SKT 'T우주' 서비스를 이용하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OTT를 이용할 수 있다.

    우선 SKT가 출시한 '우주패스 위드 유튜브 프리미엄'은 월 9900원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기본 서비스로 제공한다.

  • 글자크기 설정
  • OTT 할인에 쇼핑 쿠폰은 덤

SK텔레콤이 출시한 우주패스 위드 유튜브 프리미엄은 월 9900원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기본 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출시한 '우주패스 위드 유튜브 프리미엄'은 월 9900원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기본 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SKT)·LG유플러스의 구독 플랫폼을 이용하면 유튜브 등 원하는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골라 월 9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최근 OTT 요금이 잇달아 인상되는 가운데 가계 통신비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1일 통신 업계에 따르면 SKT 'T우주' 서비스를 이용하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OTT를 이용할 수 있다. 

우선 SKT가 출시한 '우주패스 위드 유튜브 프리미엄'은 월 9900원에 '유튜브 프리미엄'을 기본 서비스로 제공한다. 추가로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투썸플레이스에서 최대 30%까지 할인해준다. 

SKT에 따르면 유튜브 프리미엄이 포함된 우주패스는 지난해 5월 선보인 이후 20~30대의 가입 비중이 70%에 달했다. 온라인(T월드·T멤버십)을 통해 T우주에 가입한 이용자 3명 중 1명이 선택했다. 지난해 11월 220만명이었던 T우주패스 이용자는 지난달 240만명으로 집계됐다. 두 달 새 20만명이 늘어난 것이다. 유튜브 프리미엄 가격 인상에 따른 '반사 이익'으로 풀이된다.

유튜브 프리미엄은 △유튜브내 광고로 인한 끊김 없는 동영상 시청 △동영상 오프라인 저장·시청 △백그라운드 재생 △유튜브 뮤직 등을 제공하는 인기 유료 멤버십 서비스다.
 
ㅇ
LG유플러스 구독 플랫폼 '유독'을 이용하면 '유튜브 프리미엄'과 '디즈니 플러스(+)' 중 한 가지 상품을 선택한 뒤 △배스킨라빈스 할인 쿠폰 1장 △리디셀렉트 △파리바게뜨 할인 쿠폰 2장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GS25 편의점 한끼 △스노우 VIP 구독권 △GS25 편의점 카페 할인·금액권 중 하나를 선택해 월 9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구독 플랫폼 유독에서 구독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유독 픽' 프로모션을 포함한 이벤트를 올해 말까지 실시한다.

사용자들은 '유튜브 프리미엄'과 '디즈니 플러스(+)' 중 한 가지 상품을 선택한 뒤 △배스킨라빈스 할인 쿠폰 1장 △리디셀렉트 △파리바게뜨 할인 쿠폰 2장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GS25 편의점 한끼 △스노우 VIP 구독권 △GS25 편의점 카페 할인·금액권 중 하나를 선택해 월 9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유독은 OTT부터 배달‧쇼핑 등 생활 전반을 어우르는 다양한 서비스를 마음대로 고르고 할인까지 받는, 필요한 것만 모은 나를 위한 구독 서비스다. 자신이 원하는 서비스를 직접 고를 수 있고, 서비스 가입이나 조회·해지를 쉽게 할 수 있는 게 특징이자 장점으로 꼽힌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유독 이용자들이 더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내 OTT 요금은 갈수록 오르지만 이용자는 더욱 확대되는 모습이다. 대표적으로 유튜브는 지난해 12월 8일 국내 프리미엄 월 구독료를 1만450원에서 1만4900원으로 약 42.6% 인상했다. 이는 2020년(8690원)의 2배에 육박하는 수준으로 인상한 것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이 '2023 OTT 이용행태'를 조사한 결과를 보면, 국내 전체 OTT 이용률은 86.5%, 유료 OTT 이용률은 55.2%다. 

최근 1년간 OTT 서비스 이용률은 유료 서비스의 경우 넷플릭스가 50%로 가장 높았고 티빙(13.2%), 쿠팡플레이(10.9%), 디즈니플러스(8.8%), 웨이브(8.6%), 왓챠(3.0%) 순이었다. 무료 서비스의 경우 유튜브가 77.9%로 압도적이었고 아프리카TV와 카카오TV가 각 1.7%였다. 연령별 이용률을 분석한 결과 13~19세는 79.2%, 20대는 84.3%, 30대는 85.4%, 40대는 71.8%로 높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