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빈대 정밀 진단 조사' 완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내포=허희만 기자
입력 2023-12-29 17:5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지난 2일부터 27일까지 도내 32교 대상 표본학교 정밀 진단조사 실시... 특이 사항은 발견되지 않아

기숙사 침대 빈대 정밀점검 모습사진충남교육청
기숙사 침대 빈대 정밀점검 모습[사진=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은 지난 2일부터 27일까지 도내 32개교를 대상으로 한 ‘표본학교 빈대 정밀 진단 조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교육청은 전문 방제업체를 통해 대상학교의 교실, 기숙사, 보건실, 통학차량 등의 빈대 서식 여부를 정밀 진단했다.
 
이를 통해 32교 중 3교에서 빈대 추정 사체를 발견돼, 전문 방제업체의 자문교수와 생물학 박사를 통한 확인 절차에 돌입했다. 확인 결과, 딱정벌레목 수시렁이과의 곤충인 애수시렁이로 밝혀져, 해당 학교는 방제 조치를 시행했고 이외의 학교에서는 특이사항 없이 점검을 완료했다.
 
김지철 교육감은 “앞으로도 학교 내 정기적인 소독과 방제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학생들이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