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60~64세 저소득층 임플란트 지원사업 시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밀양=김규남 기자
입력 2023-12-07 15:2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치과임플란트 시술비용 60세 이상 확대

밀양시 6064세 저소득층 임플란트 지원사업 시행밀양시 보건소 전경사진밀양시
밀양시, 60~64세 저소득층 임플란트 지원사업 시행(밀양시 보건소 전경)[사진=밀양시]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치아가 상실돼 음식 섭취가 어려운 60~64세 저소득층 시민을 대상으로 임플란트 시술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을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밀양시에 주소를 두고 거주하고 있는 60~64세 시민으로 의료급여 수급권자 및 차상위 본인부담경감대상자, 저소득 위기가구원(가구주 포함), 건강보험료 하위 50% 해당 저소득층이다. 지원 상한 연령에 해당되는 1958년 출생자는 연말까지 신청해야 하며 우선 선정 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내용은 비급여 임플란트 시술비용에 대해 △의료급여수급권자와 저소득 위기가구원(가구주 포함), 차상위본인부담경감대상자는 1개당 100만원 이내 △건강보험료 하위 50% (2023년 기준 직장가입자 11만 7000원, 지역가입자 6만 2500원) 해당자는 1개당 70만원 이내로 1인당 최대 2개까지 차등 지원한다.
 
희망자는 신분증을 지참해 밀양시보건소 구강보건실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구강보건실로 문의하면 된다.
 
천재경 밀양시보건소장은 “60~64세 저소득층 임플란트 지원사업 시행으로 취약계층의 경제적 부담 완화 및 구강건강 증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