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누스, 한국공항공사와 손잡고 김포공항 쇼룸형 화장실 오픈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3-12-07 09: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이누스
[사진=이누스]

욕실 전문 브랜드 더이누스와 한국공항공사가 손잡고 김포공항 국내선 여객청사에 쇼룸형 남녀 화장실을 6일 공개했다.

앞서 1975년 설립된 더이누스는 우수한 품질의 욕실 관련 제품, 혁신적인 시공 기술로 트렌디한 명품 욕실 공간을 선보이는 욕실 전문 기업이다. 48여 년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변화하는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리모델링 패키지, 타일, 위생도기, 수전금구 등 다양한 욕실 제품을 직접 디자인하고 생산한다. 또 감각적인 디자인과 혁신적인 기술로 다양한 콘셉트의 리모델링 패키지를 선보여 욕실 생활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욕실 사업 영역에서 탄탄하게 입지를 다져온 더이누스는 이번 김포공항 쇼룸형 화장실에서도 더이누스만의 감각과 기술로 이용객들에게 신선한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김포공항 쇼룸 화장실은 전체적으로 모노톤이 조화롭게 섞인 모던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적용하고, 하이엔드를 지향하는 라인강조형 인테리어와 외부벽면을 미디어파사드로 꾸며 공항 이용객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시각적으로 3D 아트(아나몰픽) 영상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남녀화장실에는 디자인과 위생문제를 해결하는 기능적 라인디퓨저 공조시스템을 적용하였고 라이프 동반자를 배려한 펫 동반 화장실까지 설치해 이용객의 다양한 편의성을 증대했다. 양변기실은 이누스의 갤러리바스 타일을 각 양변기 실마다 다르게 적용해 시각적으로 다채로운 분위기를 줬다.

남성 화장실에는 세밀한 디자인의 수전과 세면기, 소변기 등이 마련돼 있으며, 여성 화장실에선 기존에 붐볐던 파우더룸을 더 넓게 구성해 이용객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신경 썼다. 장애인 화장실은 화이트톤의 깔끔한 분위기로 꾸몄고, 사용 시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양변기 외에 와상환자를 위한 성인용 기저귀 갈이대도 추가로 준비했다. 가족 화장실은 블랙&그레이&우드톤으로 꾸며 럭셔리한 분위기를 줬으며 세면대 양변기, 소변기, 기저귀 갈이대 등을 마련해 가족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이누스에서 출시한 욕실 전용 향군청정기 ‘에어새니타이져’를 적용하여, 쾌적한 공기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더이누스 홍승렬 대표는 “쾌적함, 깨끗함은 물론 최상의 컨디션과 획기적인 디자인을 내세워 화장실이 기능적인 역할을 넘어 피로를 풀 수 있는 휴식 공간이 될 수 있도록 김포공항 이용객들에게 품격 있는 화장실 문화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