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증시, '부동산 리스크'에 투심 위축...핀둬둬 테마주는 급등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지원 기자
입력 2023-11-29 17: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핀둬둬 실적 호재에 美증시서 주가 21% 뛰어

  • 내일은 PMI 발표에 촉각

  • 홍콩증시, 메이퇀 악재로 출렁

d
중국 공동구매 전자상거래 핀둬둬 산하 해외직구 앱 '테무'. [사진=로이터·연합뉴스]



29일 중국 증시는 하락세로 마감했다. ‘부동산 리스크’로 여전히 투심이 위축된 모습이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16.87포인트(0.56%) 하락한 3021.69, 선전성분지수는 89.06포인트(0.91%) 내린 9744.39으로 장을 마쳤다. 대형주 벤치마크 지수 CSI300와 기술주 중심의 창업판은 각각 30.22포인트(0.86%), 20.52포인트(1.06%) 밀린 3488.31, 1917.90에 마감했다.

외국인은 ‘팔자’ 행진을 이어갔다. 이날 상하이·선전 증시에서 빠져나간 북향자금(北向資金·외국인 자금) 규모는 50억8000만 위안에 달했다. 이 중 홍콩에서 상하이로 투자하는 후구퉁을 통해 19억8400만 위안, 홍콩에서 선전으로 투자하는 선구퉁을 통해 30억9600만 위안의 순매도를 나타냈다.

블룸버그통신은 전날 당국으로부터 부실 건설사 지원 압박을 받은 주요 은행이 직원을 감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당국이 미완공·미분양 주택들을 소화하는 데 필요한 자금을 수혈하기 위해 건설사를 대상으로 한 무담보 대출 허용을 추진하면서 은행들이 대출 부서 직원 절반을 해고하고, 성장률 목표치를 낮춰잡는 등 혼란을 겪고 있다는 것이다.

중국의 부동산 리스크가 ‘그림자 금융’뿐만 아니라 은행권까지 번지는 양상이다. 반면 내일은 중국 국가통계국이 오전 중 발표하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에 시장이 촉각을 곤두세울 것으로 보인다. 

대부문의 종목이 약세를 보인 가운데 부동산과 은행을 비롯해 건축자재 등 관련주의 하락 폭이 두드러졌다.

핀둬둬 테마주에는 강한 훈풍이 불었다. 종목별로는 톈인콩구(000829.SZ), 뤄위천(003010.SZ)이 각각 상한가를 기록했고, 즈더마이(300785.SZ)도 8.66% 급등했다.

핀둬둬는 전날 올해 3분기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94% 늘어난  688억위안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미국에서 첫 선을 보인 핀둬둬 산하 해외직구 앱 '테무'가 올해 블랙프라이데이에서 선전한 것도 호재로 작용했다. 이날 미국 증시에서 핀둬둬 주가는 21% 뛰었다. 핀둬둬는 중국 증시에는 상장하지 않았다.

특히 최근 알리바바의 주가 하락세와 맞물리면서 핀둬둬의 시가총액이 알리바바와 비등하게 된 것도 시장의 관심을 끌었다. 알리바바 인트라넷 사이트에는 “핀둬둬와 우리 회사 시가총액 차이가 80억위안에 불과하다니 너무 충격적이어서 잠이 안 온다”라는 게시글까지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이 엄청난 관심을 받자 마윈 알리바바 창업자는 직접 댓글을 달고 “핀둬둬의 성공을 축하한다”면서도 “이런 솔직한 의견 너무 좋다. 알리바바도 변화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직원들을 독려했다.

한편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2년 만에 ‘경제수도’ 상하이를 찾았다. 시 주석은 전날부터 3일간 상하이에 머물며 상하이선물거래소, 정보기술(IT) 기업 등을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상하이·장쑤·저장·안후이성 관리들과 중앙정부 장관급 관리들이 참석하는 창장경제벨트 회의도 주재한다. 경제 둔화 우려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상하이를 찾은 건 경제를 중시하고 있다는 뜻을 내비치려는 행보라는 평이다.
 
이날 홍콩 증시는 중국 대표 배달앱 메이퇀 악재로 크게 흔들렸다. 홍콩 항셍지수는 전장 대비 2.08% 밀린 1만 6993.44로 장을 닫았다.

메이퇀은 이날 실적 발표에서 중국 서비스 수요 둔화를 이유로 다음 분기 실적 전망을 하향했다. 메이퇀 주가는 12.18% 고꾸라졌다. 2020년 3월 이후 최저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아주NM&C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